가정간편식 시장규모 (HMR 시장)와 유통구조

가정간편식 시장규모 (HMR 시장)와 유통구조

즉석섭취식품, 즉석조리식품, 신선편의식품을 합친 가정간편식 규모가 2016년 출하액 기준으로 2조 2,542억원을 기록(전년 대비 34.8%)했습니다. 시장 규모가 매년 성장함에 따라 시장점유율을 높이기 위한 업체들의 경쟁도 치열해지고 있는데요. 1인가구의 증가로 인해서 이분야로 진출하려는 기업들도 늘어나고 있는 추세입니다. 그래서 오늘은 가정간편식 시장규모에 대해서 정부에서 발표한 자료를 토대로 간략하게 정리를 해보았습니다.



세분화해서 살펴보면 레토르트 등 즉석조리식품이 40.4%로 가장 크게 성장했고, 그 뒤로 도시락 등 즉석섭취식품이 33.4%, 신선편의식품이 15.1% 순으로 나타났습니다. 편의점의 대표적 즉석섭취식품인 도시락 판매규모는 전년대비(2015년) 63.1%로 증가하여 삼각김밥과 거의 비슷한 점유율을 나타내었습니다. (삼각김밥 34.9% / 도시락 34.5%)




1. 가정간편식(HMR)의 범위

HMR(Home Meal Replacement)이란 단순한 조리 과정만 거치면 간편하게 먹을 수 있도록 식재료를 가공, 조리, 포장해 놓은 식품을 의미합니다. 식품공전에 따른 품목 분류로 보면 일반적으로 즉석섭취, 즉석조리식품 및 신선편의식품류가 이에 해당합니다. 




1) HMR 시장 규모

2016년 출하액 기준을 살펴보면 국내 시장 규모는 2조 2,542억원으로 2015년에 비해 34.8% 증가하였습니다. 



전체 간편식 시장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품목도시락 등 즉석섭취식품(58.7%)이며, 레토르트 등 즉석조리식품(36.4%), 신선편의식품(4.9%) 순으로 나타났습니다.




특히 국,탕,찌개류,미트류 등 간편식 레토르트 제품 출시가 늘어나며 즉석조리식품의 시장 규모가 전년 대비하여 40.4% 증가했고, 도시락 등 즉석섭취식품(33.4%), 신선편의식품(15.1%)로 그 뒤를 이었습니다. 


이는 포장기술의 발달과 업계의 적극적인 신제품 출시 및 제품 종류의 다양화 그리고 1~2인 가구 수 및 여성의 경제활동인구 수 증가, 라이프스타일의 변화가 큰 영향을 미쳤다는 것이 업계의 해석입니다.



2) 가정간편식 유통구조

HMR은 종류별로 유통 비중에 다소 차이점이 있는데 즉석조리식품류 제품과 신선편의식품은 기업과 소비자간 거래(B2C) 시장으로 유통되는 비중이 80% 전후이고, 기업과 기업간 거래(B2B) 비중은 20% 전후인 것으로 추정됩니다.



즉석조리식품의 제품중 레토르트나 국.탕 제품 일부는 프랜차이즈 외식업체로, 신선편의식품은 프랜차이즈 커피전문점이나 카페로 주로 유통되는 것으로 나타났고, 즉석섭취식품 중 삼각김밥, 샌드위치는 대부분 편의점으로 유통되는 반면, 도시락은 편의점 외에 도시락 전문점, 외식업체, 온라인 등 다양한 판매 채널로 유통되는 것이 특징입니다.



3) 즉석섭취식품 시장규모

편의점의 즉석섭취식품 시장 규모는 16년 기준으로 6,287억원으로 전년 대비하여 31.9% 증가하였고, 도시락 제품에 대한 소비자 호응도가 높아짐에 따라 16년 도시락의 판매규모 또한 전년 대비 63.1% 증가하였습니다.



반면 기존 판매 1위를 유지해오던 삼각김밥은 판매 점유율이 전년 대비하여 3.6%p 줄며 도시락과의 점유율 차이가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즉석조리식품의 채널별 매출액 비중에서는 여전히 할인점이 가장 높았으며 편의점 비중도 급격히 높아져 16년도에는 2번째로 즉석조리식품이 많이 판매되는 채널로 올라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다음시간에는 가정간편식에 대해서 좀더 상세한 자료를 바탕으로 정리를 해보도록 하겠습니다. 이번 자료는 국내시장만을 대상으로 했다면 다음번에는 "미국 가정간편식 시장"은 어떠한 지에 대해서도 다루어보도록 하겠습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